[카메라사계]4시 30분 열차
[카메라사계]4시 30분 열차
  • 고대신문
  • 승인 2002.05.28 00:0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캠퍼스의 낭만을 이야기 하기엔 거리가 먼 공간 - 오후 4시 반, 강의를 마친 젊음의 이유 없는 배회, 책과 사투하는 열정을 서울행 기차에 빼앗긴 캠퍼스는 고 얄미운 4시 30분발 기차를 그저 물끄러미 바라볼 뿐이다.

윤수현 기자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